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생활
[깡문칼럼] 대구교육 교육감 옷의 단추를 새롭게 꿰달아야 교육이 바로 선다.사학비리 관련 혐의 대구시교육청 27명 수사의뢰 업무상 횡령 등, 계속 감사 진행과 일벌백계로 강력한 의법조치를 촉구한다.

이강문 주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