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조계종 유명 유치원까지 유치원 교비를 개인 쌈지 돈처럼 마구 사용 빼돌린 혐의.대한불교조계종 포교원장 지홍 승려, 사찰 유치원 공금 수억원 횡령으로 불구속 입건.

이강문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